질염/방광염/골반염

  • home
  • 여성질환
  • 질염/방광염/골반염

질염이란

  • 질염은 여성의 질에 생기는 염증입니다. 1/3이나 되는 많은 여성들이 생활하면서 가끔 질염의 증상들을 보이곤 합니다. 질염은 나이와 관계없이 모든 여성들에서 생길 수 있으며 많은 원인이 있고 치료법 또한 원인에 따라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1. 질염의 증상
  1. - 질, 외음부 가려움증
  2. - 따가움 증상
  3. - 냄새 나는 흰색 분비물
  4. - 노란색 분비물
  5. - 폐경기 이후에는 건조하고 성교통, 질출혈 등
  1. 칸디다성 질염
    가장 흔한 형태의 질염으로 우유 찌꺼기나 비지같은 분비물이 많이 나오고 심한 가려움증을 느낀다면 칸디다 질염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칸디다 질염은 무좀과 같은 계통의 칸디다 라는 곰팡이가 증식하여 생기는 것으로, 임산부나 당뇨병 환자, 비만여성, 경구피임약을 복용한 여성에게 특히 잘 나타납니다. 전문의의 처방에 따라 항진균제와 질정제, 연고 등을 사용하여 치료하며 배우자도 증상이 있는 경우 함께 치료합니다.

  1. 세균성 질염
    세균성 질염은 어떤 원인으로 인해 질 내의 정상균이 저항력을 잃고 전체의 1% 미만으로 존재하던 혐기성 세균이 100배 이상 증식하여 생기는 질염입니다. 가려움증은 덜한 편이나 속옷을 적실 정도로 누런 분비물이 나오며, 생선 비린내 같은 비릿한 냄새가 납니다. 이런 악취는 성관계 후 더욱 심해지며 때때로 열이 나거나 배뇨시에 통증이 있기도 합니다. 세균성 질염은 잠복기가 1~3주 정도로 길고 증상이 가볍다고 방치하면 자궁경관염이나 난관염등의 합병증을 일으킬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악취가 나고 냉이 비정상 적으로 증가하면 즉시 산부인과 전문의의 진단과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1. 트리코모나스 질염
    기생충의 일종인 트리코모나스에 의해 발생되며 성관계를 통해 전파되는 성병으로 전파력이 매우 강합니다. 후유증 으로 불임, 골반염, 조산 등이 있고 물 같은 냉이 흐르면 트리코모나스 질염을 의심해야 합니다. 트리코모나스는 편모를 갖고 있어 운동성이 좋기 때문에 요도를 타고 방광까지 침입하기도 하며 침입한 균으로 인해 방광염을 유발하고 자궁 내막을 타고 올라가 골반염을 일으켜 아랫배를 아프게 하기도 합니다. 트리코모나스는 메트로니다졸(metronidazole)을 복용하여 치료하며 성관계 파트너도 반드시 동시에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방광염이란

  • 방광염은 요도를 통해 들어온 세균에 의해 방광이 감염되어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치료하지 않고 방치할 경우 신장에까지 염증이 생기는 신우신염으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여성의 경우 요도가 짧아 남성보다 방광염에 흔하게 걸립니다.
  1. 방광염의 증상
  1. - 배뇨통 : 배뇨시 아랫배나 요도 끝에 통증
  2. - 빈뇨 : 소변이 자주 마려움 (1시간에 1번 이상)
  3. - 잔뇨감 : 소변을 보고난 후에도 개운하지 않음
  4. - 절박뇨 : 소변이 마려우면 참지 못함
  5. - 아랫배 통증
  1. 방광염의 치료 및 예방
    전문의의 진단을 통해 질 소독과 함께 항생제를 복용하여 치료합니다. 또한 수분을 많이 섭취하여 소변 양을 늘려줌으로써 세균을 세척하는 효과를 가져다 줄 수 있습니다. 평소에 수분을 많이 섭취하고 오줌은 참지 말고 누는 습관을 가지며 비타민 C를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성 관계 후에는 반드시 소변을 보고 잠자리에 들도록 합니다.

골반염이란

  • 골반염이란 질염이나 자궁경부염이 치료되지 않고 방치되어 자궁을 통하여 자궁내막, 나팔관, 난소, 골반 내까지 염증이 진행된 상태를 말합니다. 대부분 질염이나 경부염, 성병의 후유증으로 생기며 자궁 내 장치의 사용 등으로 인하여 미국의 경우 매년 100만 명이나 발생한다고 할 정도로 많습니다.
  1. 골반염의 증상
  1. - 아랫배 통증
  2. - 분비물 증가
  3. - 고열
  1. 골반염의 치료 및 예방
    치료는 2가지 이상의 항생제 주사나 먹는 항생제로 1~2주 가량 치료 합니다. 2~3일 내에 증상이 개선되면서 완치되지만 약물 치료로 증상이 개선되지 않고 골반염이 계속될 경우, 난관이나 난소 자궁 전체가 심한 염증으로 유착이 있거나 치료가 잘 안 되는 농양이 생성된 경우로 수술을 통해 제거해 내게 됩니다. 골반염이 제대로 치료되지 않으면 난소난관농양, 자궁외임신, 불임, 만성 골반통과 같은 여러 가지 후유증이 생길 수 있으므로 반드시 적절하고 꾸준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